6503
Home>News>한효주·유연석·천우희 ‘해어화’…
한효주·유연석·천우희 ‘해어화’, 티저 예고편 공개 ‘운명적 만남’
2016. 02. 17| 0

[엑스포츠뉴스=최진실 기자] 영화 '해어화'(감독 박흥식)의 티저 예고편이 공개됐다.

1943년 비운의 시대, 최고의 가수를 꿈꿨던 마지막 기생의 숨겨진 이야기를 그린 '해어화'가 티저 예고편을 최초로 공개했다.

지난해 200만 이상 관객을 동원한 영화 '뷰티 인사이드'로 호흡을 맞춘 배우 한효주와 유연석, 천우희가 '해어화'를 통해 다시 운명적 만남을 예고해 기대를 모은다. 

'뷰티 인사이드', '감시자들', '반창꼬', '광해, 왕이 된 남자' 등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여온 한효주는 '해어화'에서 최고의 가수를 꿈꾸는 마지막 기생 소율 역을 맡아 극과 극의 감정 변화를 소화했다. 

'그날의 분위기', '늑대소년', '건축학개론'과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94' 등을 통해 섬세한 연기력을 선보인 유연석은 당대 최고의 작곡가 윤우 역으로 여심을 설레게 할 예정이다. 

천우희는 '한공주'를 통해 연기력을 인정 받으며 충무로 최고의 블루칩으로 등극한 것에 이어 이번 작품에서는 마음을 울리는 목소리를 지닌 연희 역으로 새로운 매력을 발산한다. 2013년 '감시자들'로 제34회 청룡영화상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한효주와 2014년 '한공주'로 제35회 청룡영화상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천우희가 만나기에 그 케미가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공개된 티저 예고편 '그 때는 왜 몰랐을까요' 편은 한 사람의 인생을 되돌아보는 듯한 독특한 구성을 선보인다. 오랜 세월이 흐른 후 발견된 낡은 LP판을 어루만지는 노인의 손길 뒤로 "그렇게 좋은 걸, 그 때는 왜 몰랐을까요"라며 회한 어린 한효주의 아련한 대사가 '1943년 비운의 시대'라는 카피와 함께 호기심을 자극한다. 

1943년부터 시간을 거꾸로 거슬러 올라가며 펼쳐지는 한효주와 유연석, 천우희를 둘러싼 아름답고 치열했던 순간들이 긴장감을 선사할 뿐만 아니라 박성웅, 장영남, 이한위, 류혜영, 차지연 등 배우들의 등장이 시선을 집중시킨다. 치열하게 부딪혔던 1943년을 지나 과거로 돌아갈수록 행복했던 모습들이 '미치도록 부르고 싶었던 노래. 그 노래가 내 것이어야 했다'는 카피가 알려주듯 노래로 인해 얽히고 설킨 이들의 극적인 변화를 예고한다. 

마지막으로 1934년 어느 따뜻한 봄날, 아무것도 모른 채 서로 마주보며 웃는 어린 두 소녀 그리고 "연희야, 운명은 왜 우릴 만나게 한 걸까"라는 한효주의 대사가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다.

'해어화'는 올해 개봉 예정이다.

true@xportsnews.com /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기사 공유하기

기사를 다양한 소셜 채널로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blog comments powered by Disqus
검색 폼

bh Audition

재능 있는 신인을 찾습니다.

More

Popular

Recent

Comments

bh Tag